진용식목사, 대교회와 대국민사기극 일조

창신교회, 대교회 사기극에 빠지지 말아야

가 -가 +

基督公報
기사입력 2019-09-01 [09:14]

강제개종비즈니스업자 진용식 목사는 2019. 7. 7. 창신교회에서 설교하면서 "이 자리에도 추수꾼이 있을 수 있다"며 신천지가 있음을 암시하면서 설교를 했다. 

 

基督公報의 다른기사보기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
URL 복사
x

PC버전 맨위로 갱신

Copyright ⓒ 기독공보. All rights reserved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