아토피를 기도로 치유하는 최종근 목사(예광교회)

8번 기도에 아토피는 거의 완치

가 -가 +

편집인
기사입력 2020-07-24 [20:38]

한 엄마가 아토피에 걸린 딸을 살해하고 자신이 자살을한 사건이 발생한 바 있다. 그만큼, 아토피는 인간의 불행을 가져다 주는 치명적인 질병이다. 

 

 

그러나 불치병인 아토피를 기도로 치료하는 목사가 있어 주목을 끌고 있다. 남양주시 오남읍에서 목회하는 최종근목사(예광교회)가 아토피에 대한 은사가 있어 지금까지 약 30여명의 아토피환자를 치유하여 아토피환자들의 새로운 희망으로 부각되고 있다. 한 아이는 5주만에 완치되었다.

 

  © 편집인

 

  © 편집인

 

한 아이는 약 5주 정도 기도를 하니 거의 완치가 되었다.  

 

  © 편집인



  © 편집인



최목사는 안수 한번에 병을 고칠수는 없고 약 8주 정도 기도하면 거의 치유할 수 있다고 한다. 

 

 

예광교회는 남양주시 오남읍 진건오남로 580번길 5-12, 대한상가 2층에 위치한다.

 

최목사는 아토피를 위한 부흥회도 인도하고 있다. 아토피를 앓고 있는 아이들은 집회를 참석해서 최목사의 기도를 받아보기를 바란다. 한번쯤 문의해 보기를 바란다.

 

최종근목사 전화번호는 010-4162-1042 이다. 예배는 주일 11시이다.

 

  

  

  

편집인의 다른기사보기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
URL 복사
x

PC버전 맨위로 갱신

Copyright ⓒ 기독공보. All rights reserved.